워싱턴 DC에서 지난 19일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일본 외무성 다케히로 후나코시 아시아대양주국장, 노규덕 한반도 평화안보특별대표와 3자 회담을 개최했다. 북한에 대한 한미일 협력을 논의하기 위해 김 특사, 노 특사, 후나코시 사무총장은 한반도 현황에 대해 자세히 논의하고, 한반도 비핵화 공동목표를 향해 협력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.

성 김 특별대표는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북한의 10월 19일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미국의 규탄을 강조하고, 북한이 더 이상의 도발을 자제하고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대화에 임할 것을 촉구했다. 그는 동맹국인 한국과 일본에 대한 워싱턴의 확고한 의지를 강조했다. 김 특별대표는 가장 취약한 북한 주민들을 위한 인도적 지원에 대한 지지를 표명하고 납치 문제의 즉각적인 해결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확인하기도 했다.

미 국무부 발표자료

  
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*
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