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한민국을 비롯해 일본과 중국 등 동아시아 국가들의 기부순위가 하위권을 맴도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 

  
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*
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