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자유주의가 마지막 숨을 헐떡이면서 새로운 체재에 대한 요청이 제기되고 있습니다.

300년 정도 인류의 경제를 이끌어 온 자유시장경제체제의 문제점이 세계 각처에서 대두되고 있습니다.

특히 한반도는 한국전쟁 이래 체재 대립의 장으로 70년의 세월을 지나고 있습니다.

칼 폴라니가 주창한 ‘사회경제’가 한반도의 새로운 모델이 될지 주목됩니다.

정태인 소장의 간단한 설명을 들어봅니다.
www.kpia.re.kr

  
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*
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