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용민 브리핑에서 이완배 기자의 경제의 속살을 들었습니다.

안철수가 국민의당 제보조작사건 후, 사과문에서 많은 이들이 기대했던 정계은퇴를 선언하지 않았습니다.
이 기자는 그 이유를  ‘낙관주의’로 설명합니다. 그리고 ‘꿈 깨시라!’고 조언합니다.

이완배기자의 경제의 속살_안철수 사과 

  
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*
*